인터파크, 14일부터 '2019 가득한 설' 기획전

관련종목▶

-2월 1일까지 진행...인기 명절 상품 최대 44% 할인


온라인 쇼핑몰 인터파크는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오는 14일부터 2월 1일까지 '2019 가득한 설'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최근 국내 온라인 쇼핑 소비자들의 소비 패턴에 발맞춰 타임 프로모션, 신선 제품 카테고리 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또 다양한 할인 혜택을 통해 보다 저렴하게 명절 선물 세트를 선보인다.

주요 혜택으로는 기획전 기간 동안 매일 오전 11시에 한 개의 제품을 한정 수량 특가로 선보이는 '오늘의 초특가' 카테고리를 마련했다. 선물용으로 수요가 높은 건강 식품부터 연휴 기간 동안 가족들이 함께 사용하기 좋은 여행 관련 상품, 공연 상품 등 전문 상품기획자(MD)가 엄선한 설날 인기 제품으로 구성됐으며, 최대 44%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대표 제품으로는 14일 샤오미 캐리어 20인치(4만 8900원), 18일 CJ 스팸 8호(1만 9900원), 22일 보토 쿡에어 대용량 에어프라이어 5L(7만 9900원), 23일 정관장 홍삼원 50ml 30포(1만 7900원) 등이 있다.

또 구매 편의성 강화를 위해 주요 설날 선물세트를 △3만원 이하 △3만원 이상 5만원 이하 △5만원 이상 등으로 구분한 가격대별 카테고리도 선보인다.

할인쿠폰도 풍성하다.
매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 3000명에게 기획전 내 모든 카테고리에서 사용 가능한 10% 중복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특히 식품 카테고리 전용 10% 중복 할인쿠폰도 함께 제공해 식품 카테고리 제품 구매 시 최대 20% 추가 할인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식품 카테고리 전용 카드사 모바일 청구할인(NH농협, KB국민카드 등)도 진행한다.

fnkhy@fnnews.com 김호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