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社告]

2018 대한민국 국토대전 수상작 선정, 서울한방진흥센터 대통령상 영예

시상식·국제포럼 7월18일 여의도서 개최

'2018 대한민국 국토대전'에서 서울 동대문구청이 출품한 '서울약령시 서울한방진흥센터 건립사업'이 영예의 대통령상 수상작으로 선정됐습니다.

서울약령시 서울한방진흥센터는 국내 최대 한방산업 집적지인 서울약령시를 한방산업 메카 및 관광명소로 육성하기 위한 프로젝트로 한국적인 건축물의 현대적 해석이 돋보이고 주변 건물과도 잘 어울리는 수작입니다. 특히 지역상인회 등 지역사회와 협력을 통해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지역 상생 차원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First-Class 경제신문' 파이낸셜뉴스가 국토교통부, 국토연구원과 공동으로 개최하는 대한민국 국토대전은 '품격있는 국토, 아름다운 경관'을 모토로 매년 우리나라 국토 및 경관디자인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격려해왔습니다.

이 행사는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 한국도시설계학회, 한국경관학회, 한국공공디자인학회, 대한건축학회, 대한토목학회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주요 학회가 모두 참여해 명실공히 우리나라에서 관련분야 최대 행사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4월 9일부터 5월 11일까지 공모를 받아 응모부문별로 관련 학회를 대표하는 교수 등 실무 전문가들이 서류심사와 현장심사, 최종 심사 등 엄정한 평가를 거쳤습니다.


그 결과 대통령상 1점, 국무총리상 1점, 국토교통부장관상 7점, 국토연구원장상 1점, 학회장상 7점, 심사위원장상 1점 등 총 18개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됐습니다.

시상식은 오는 7월 18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국제포럼 행사와 함께 열립니다. 2018 대한민국 국토대전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