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운전사' 누적관객 655만 돌파…'군함도' 추월

[쇼박스 제공]

'택시운전사' 누적관객 655만 돌파…'군함도' 추월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송강호 주연의 영화 '택시운전사'가 개봉 2주차에도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군함도'의 흥행 기록을 넘어섰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택시운전사'는 지난 11일 총 38만1천704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굳건히 지켰다.

이로써 누적관객은 655만1명을 기록, 일주일 앞서 개봉했던 경쟁작 '군함도'의 누적 관객 수(637만9천460명)를 넘어섰다.

'군함도'는 이날 총 3만3천21명의 관객을 모으는 데 그쳐 박스오피스 5위를 차지했다.


9일 개봉한 코미디 영화 '청년경찰'은 총 30만4천87명의 관객을 모아 박스오피스 2위를 지켰다. 누적관객은 92만6천467명으로 100만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공포영화 '애나벨:인형의 주인'이 총 19만7천789명의 관객을 모아 3위를 차지했고, 애니메이션 '슈퍼배드3'이 3만8천94명을 더하며 4위에 올랐다.

hisunny@yna.co.kr

(끝)